모바일 메뉴 열기/닫기

*감각적 3종 포스터 드디어 공개! 장중한 서막에 대한 기대감 증폭!! (감격시대:투신의탄생)

  • 보도자료
  • 조회: 791
  • 작성일:2014.01.02

KBS 2TV 특별기획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탄생>

 

감각적 포스터 3종 세트 공개

 

‘감격시대’, 드라마의 스타일을 알려줄 3종의 포스터 공개로 첫 방송 기대감 폭발
 감격시대 포스터3종세트

 

-김현중, 임수향, 진세연, 세 주인공 포스터…빈티지하면서도 은밀한 분위기 로맨스 기대감 폭발

-1930년대 상하이를 배경으로 거대한 스케일감 선보여…장중한 서막 기대감 UP

-출연배우들 총출동, 화려한 스타들의 향연…거대하고 흥미진진한 스토리 기대만발

 

 

‘감격시대:투신의 탄생’의 감각적인 포스터 3종이 공개됐다.

 

KBS 2TV  ‘예쁜 남자’ 후속으로 2014년 1월에 방영될 특별기획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탄생’(극본 채승대, 연출 김정규, 제작 레이앤모)이 이색적인 3종의 포스터를 공개하며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오는 15일 첫 방송되는 KBS 2TV 특별기획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탄생’이 김현중, 임수향, 진세연 세 주연 배우가 등장하는 메인 포스터와 1930년대 상하이를 배경으로 한 두 번째 포스터, 그리고 김갑수, 최일화, 조동혁, 김성오, 김재욱 등 주요 출연진이 총출동한 ’3종 포스터’를 선보이며 2014년 안방극장에 강력한 새 바람을 예고하고 있다.

 

세 주인공이 등장하는 메인 포스터에는 얼굴에 짙은 상처를 입고 중절모를 눌러쓴 김현중(정태 분)이 주먹을 불끈 쥐어 거친 남자의 포스를 발산하고 있고, 그 뒤로 임수향(가야 분)과 진세연(옥련 분)이 삼각 구도를 이루며 고혹적이면서도 비밀스런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감각적인 빈티지 풍의 포스터는 드라마의 스타일과 세 사람의 로맨스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며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1930년대 상하이를 부감하고 있는 포스터는 카스파르 다비드 프리드리히의 작품을 연상시키며 웅장한 스케일과 장중한 분위기로 ‘정태’라는 인물을 통해 그려질 고독한 영웅의 모습에 관심이 쏠리게 하고 있다.

 

또 피어 오르는 안개 사이로 주요 출연진이 총 출동한 포스터는 캐릭터들의 개성이 면면히 살아 있어 다양한 인물 군상들이 펼쳐낼 박진감 넘치는 스토리에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폭발하고 있다.

 

제작사 레이앤모 측은 “이번에 공개된 3종의 포스터는 ‘감격시대’의 특징을 고스란히 표현하고 있다. 거대한 스케일, 화려한 액션, 고품격 영상미, 배우들의 깊이 있는 연기와 탄탄한 스토리까지 시청자들이 기대하는 모든 것이 담긴 새로운 스타일의 ‘감성로맨틱누아르’가 될 것이다. 15일 첫 방송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거대한 스케일과 화려한 액션으로 1930년대 한·중·일 낭만주먹들이 펼쳐내는 사랑과 의리, 우정의 환타지를 보여줄 새로운 스타일의 ‘감성로맨틱누아르’인 KBS 2TV 특별기획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탄생>은  1월 15일 수요일에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레이앤모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