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메뉴 열기/닫기

백진희-성훈, 도발적인 베드신 포착?! 궁금증 UP (저글러스:비서들)

  • 보도자료
  • 조회: 288
  • 작성일:2017.11.29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저글러스:비서들’

 

백진희-성훈, 초 밀착 ‘19금(?) 러브 베드신’포착!

핑크빛 조명-야릇 분위기 & 뜨거운 갈망 눈빛

끈적끈적 ‘도발적 연인’의 자태…19금 주의!-후방 주의!

“특별출연 해주신 성훈씨 감사드립니다!”

백진희-성훈, 어색한 첫 만남 & 끈적한 연인모드 돌변 ‘역시 프로’감탄

“이 장면이 궁금하시다면, 첫 방송 시청해주세요!”꼭~!

 

1129저글러스_백진희, 성훈 러브신

 

“두 사람 오늘 사고치기 일보직전!”

  

KBS ‘저글러스:비서들’ 백진희, 성훈의 화끈한 ‘초 밀착 러브러브 베드신’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마녀의 법정’ 후속으로 오는 12월 4일 첫 방송 될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저글러스:비서들’(극본 조용/ 연출 김정현/ 제작 스토리티비)은 신이 내린 처세술과 친화력으로 프로서포터 인생을 살아온 여자와 타인의 관심과 관계를 전면 거부하는 철벽형 남자가 비서와 보스로 만나 펼치는 관계역전 로맨스. 백진희는 리더를 곁에서 챙기고 보조하는 재능이 탁월해 임원들 사이에서 ‘하늘이 내린 맞춤형 서포터’로 인정받는 비서 좌윤이 역을 맡았다.

    

이와 관련 백진희가 성훈과 끈적끈적한 분위기가 감도는 ‘도발적 연인’ 자태를 선보여 설렘 지수를 최고조로 높였다. 백진희가 설렘 가득한 미소를 띤 채 성훈의 목을 감싸 안자, 성훈이 백진희를 가볍게 번쩍 안아든 후 그대로 침대에 눕히는 장면. 더욱이 백진희는 기대에 찬 묘한 표정으로 셔츠 단추를 푸는 성훈을 위해 얼굴을 들어주는 센스를 발휘하는가 하면, 자신이 먼저 적극적으로 다가가는 과감한 행동을 취하기도 했다. 이어 성훈이 백진희를 꿀이 뚝뚝 떨어지는 다정한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는 장면 또한 포착되면서 보는 이들의 마음을 들썩이고 있다.

 

백진희와 성훈의 ‘19금(?) 핑크빛 베드신’ 장면은 지난 22일 경기도 안성시에 있는 저글러스 세트장에서 촬영됐다. 백진희는 이 장면을 위해 특별 출연했던 성훈과 초면에 짧은 인사만 나눈 채 바로 사랑에 급물살을 탄, 끈적한 ‘연인 모드’로 돌입해야 했던 상태. 두 사람은 침대에 누워 서로를 바라보다 주체할 수 없는 어색한 기류에 수줍은 듯 멋쩍은 웃음을 나눴다. 하지만 이내 촬영이 시작되자 급 돌변, 한창 사랑에 푹 빠진 행복한 연인의 모습을 드러내 스태프들로부터 “역시 프로들답다”라는 감탄을 자아냈다.

    

더욱이 좁은 공간, 핑크빛 조명, 야릇한 자세에 백진희가 쑥스러워하자 성훈은 특유의 재치 있는 농담을 던지며 긴장감을 해소시키려 노력하는 모습으로 주변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이로 인해 한결 편해짐을 느낀 백진희가 더욱 적극적인 자세로 연기에 임하면서, 성훈과 실제 연인을 방불케 하는 리얼한 연기 호흡을 발산,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

    

제작사 스토리티비 이민진 이사는 “성훈이 바쁜 일정에도 ‘저글러스:비서들’을 위해 선뜻 출연을 수락하고, 한걸음에 달려와 줘서 무척 감사하다”며 “성훈의 특별출연이 빛난 장면은 12월 4일 첫 방송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저글러스:비서들’에서 저글러스는 양손과 양발로 수십 가지 일을 하면서도 보스의 가려운 부분을 긁어줄 줄 아는 저글링 능력자 언니들, 어디선가, 보스에게, 무슨 일이 생기면 반드시 나타나는 전천후 멀티플레이어 비서군단을 칭한다. ‘마녀의 법정’ 후속으로 12월 4일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스토리티비]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