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메뉴 열기/닫기

친절의 神(1TV, 8월11일) 장혁, 홍콩은 다시 찾아오고 싶은 곳?!

  • 보도자료
  • 조회: 1879
  • 작성일:2017.08.10

KBS 특집 <친절의 神>

 

■ 방송: 8월 11일 (금) 오후 7시 35분, 1TV

 

장혁을 사로잡은 홍콩의 친절 서비스는?

 

33

 

장혁, “홍콩은 다시 찾아오고 싶은 매력적인 곳”이라 밝힌 이유는?

 

KBS 1TV에서 특집 3부작으로 방영되는 ‘친절의 신’을 통해 홍콩으로 떠났던 장혁이 홍콩의 친절 서비스를 경험한 후 “홍콩은 다시 찾아오고 싶은 매력적인 곳”이라고 밝혔다.

 

‘친절의 신’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스타들이 장소, 사람, 인식을 바탕으로 직접 여행자가 되어 시청자를 대신 다양한 유형의 친절한 아이디어를 소개하는 프로그램이다.

 

특집 3부작 중 1회로 첫 방송에서는 아시아에서 손꼽히는 관광도시 홍콩에 배우 장혁, 남규리, 개그맨 류담이 여행자가 되어 친절 아이디어를 찾으러 떠났다. 홍콩은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며 동서양의 문화가 어우러진 관광지인 곳으로 홍콩이 영국 식민지 시대에서 오늘날 국제도시로 진화하기까지의 과정을 엿볼 수 있는 장소이기도 하다. 이들은 여러 음식점과 호텔, 관광지 등 장소를 다니며 홍콩만의 특별한 친절 시스템을 체험했다. 개그맨 류담은 홍콩의 한 호텔의 친절 서비스를 체험한 후 “이 시스템은 빨리 한국에 들어왔으면 좋겠다”라며 만족함을 드러냈는데, 어떤 친절한 아이디어에 매료되었는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또, 장혁은 홍콩의 친절 아이디어를 경험 한 후, “홍콩을 다시 찾아오고 싶다. 매력적인 곳이다”라는 말을 해 이들이 여행자로서 바라본 홍콩에 관광객이 몰리는 이유가 더욱 궁금해지고 있다.

 

특집 3부작 ‘친절의 신’ 1회 홍콩 편은 8월 11일 금요일 저녁 7시 35분에 KBS 1TV를 통해 방송 될 예정이다.

 

사진제공 : KBS 특집 3부작 <친절의 神>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