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메뉴 열기/닫기

친절의 神 (1TV, 8월11일) 장혁을 심쿵하게 한 홍콩의 친절 아이디어는?

  • 보도자료
  • 조회: 394
  • 작성일:2017.08.10

KBS 특집 <친절의 神>

 

■ 방송: 8월 11일 (금) 오후 7시 35분, 1TV

 

카리스마 넘치는 장혁을 심쿵하게 한 홍콩의 친절 아이디어는?

 

22

 

장혁 직접 친절 아이디어 경험은 물론 내레이션까지!

 

KBS 1TV에서 특집 3부작으로 방영되는 ‘친절의 신’을 통해 홍콩에서 여행자 입장에서 친절 아이디어를 경험한 장혁이 직접 내레이션에 참여했다.

 

‘친절의 신’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스타들이 국내·외의 관광 선진국을 찾아가 장소, 사람, 인식을 바탕으로 직접 여행자가 되어 시청자를 대신 다양한 유형의 친절한 아이디어를 소개하는 프로그램이다.

 

친한 지인인 배우 남규리와 개그맨 류담과 함께 홍콩의 친절 아이디어를 찾기 위해 떠났던 장혁이 ‘친절의 신’ 방송을 통해 자신이 경험한 친절 아이디어를 내레이션을 통해 설명할 예정이다. 장혁은 바쁜 영화 촬영임에도 불구하고 시간을 내서 내레이션 녹음을 할 정도로 프로그램의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장혁은 관광도시로 손꼽히는 홍콩에 세계 각국의 관광객들이 끊임없이 방문을 하는 이유를 찾기 위해 찾았다. 홍콩의 한 호텔에서 투숙객들의 반응을 확인하고 연구개발을 통해 관광객들이 다시 찾게 만드는 전략적인 아이디어를 발견했는데, 이곳을 본 장혁은 “이런 시스템은 처음이야”라며 감탄을 했을 정도. 이뿐만이 아니라 차 문화가 발달한 홍콩에서 유일무이하다는 소믈리에와 특별한 식사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소믈리에의 특별한 응대에 배우 장혁은 “나도 이런 소물리에가 있을 거라는 생각은 못해봤다”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하기도 했다.

 

특집 3부작 ‘친절의 신-홍콩 편’에서는 카리스마 넘치는 배우 장혁을 감탄하게 만든 친절 아이디어들은 오는 8월 11일 금요일 저녁 7시 35분 KBS 1TV를 통해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특집 3부작 <친절의 神>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