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메뉴 열기/닫기

이원근-차학연-지수, 3단 매력으로 완벽한 여심 몰이! (발칙하게 고고)

  • 보도자료
  • 조회: 1925
  • 작성일:2015.10.23

 

KBS 2TV 월화드라마 <발칙하게 고(GO)고(高)>


이원근-차학연(빅스 엔)-지수

 

사랑스러운 세 소년의 공통점은?!

 

 갈수록 발칙해지고 있는 이원근-차학연-지수, 꿀재미 역할 톡톡히!

151023 - KBS [발칙하게 고고] 이원근-차학연(빅스 엔)-지수, 사랑스러운 세 소년의 공통점은

 

 

훈고딩 3인방 이원근, 차학연(빅스 엔), 지수가 발칙한 매력 대결로 여심 접수 중이다.

 

질풍노도 소년소녀들의 유쾌발랄한 성장기 KBS 2TV 월화드라마 ‘발칙하게 고고’(극본 윤수정, 정찬미 / 연출 이은진, 김정현 / 제작 콘텐츠K, (유)발칙하게고고문화산업전문회사) 속 세 소년이 드라마의 꿀잼을 배가시키고 있는 것. 이에 회를 거듭할수록 시청자들의 취향을 제대로 저격하고 있는 이들의 매력을 살펴보고자 한다.

 

먼저 이원근(김열 역)은 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비주얼과 누구라도 무장해제 시키는 꽃미소로 반항기 다분한 엄친아 캐릭터에 색다른 맛을 입히고 있다. 무엇보다 정은지(강연두 역)와의 러브라인이 진전될수록 그의 숨겨왔던 매력이 분출되고 있는 상황. 또한 뻔뻔하고 능글맞은 성격에 손발 간질이는 대사도 그가 내뱉으면 보는 이들로 하여금 여자주인공이 된 듯한 환상을 불러일으킨다는 반응이다.

 

여기에 정은지의 둘도 없는 단짝 차학연(하동재 역)은 워너비 남사친(남자사람친구)으로 떠오르며 보는 이들의 흐뭇함을 자아내고 있다. 정은지를 괴롭히는 채수빈(권수아 역)을 틈틈이 감시하며 은근한 신경전을 벌이는 모습은 뜻밖의 웃음코드로 작용하는 터. 뿐만 아니라 신체접촉장애를 앓고 있지만 치어리딩부의 일원이 되기 위해 극복하려는 그의 노력은 여성 팬들의 뜨거운 응원으로 이어지고 있다.

 

마지막으로 강압적인 아버지에게 상처받으며 자란 지수(서하준 역)는 종종 그 감정들을 분노로 표출해 모성애를 자극하고 있다. 특히 공부밖에 모르던 지수가 억울한 상황에 처한 교사 김지석(양태범 역)을 돕고자 아버지에게 무릎을 꿇으며 도와달라고 애원하는 장면은 안방극장을 울컥하게 만들었다는 평. 이렇듯 점차 변화를 겪으며 그가 보여주고 있는 반전 매력은 제대로된 심쿵을 유발하고 있다.

 

이에 안방극장 차기 대세남으로 주목받고 있는 이원근, 차학연, 지수가 각기 다른 색깔로 시청자들의 눈호강을 책임지고 있는 만큼 이들의 3단 매력이 드라마가 가진 묘미와 어떻게 잘 어우러질지 더욱 기대케 한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는 체육대회 무대에서 첫 치어리딩 공연을 선보인 앙숙 동아리 리얼킹과 백호가 하나 되는 모습으로 잔잔한 여운을 남겼다.

 

사랑스러운 매력남 이원근, 차학연, 지수를 만나볼 수 있는 KBS 2TV ‘발칙하게 고고‘는 매 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KBS ‘발칙하게 고고’ 방송화면]

17